HTC, 블록체인 스마트폰 ‘엑소더스1s’ 공개…’엑소더스1’과 뭐가 다를까

댓글0
조회3

대만 HTC가 블록체인 스마트폰 엑소더스 원에스(Exodus1s)를 공개했다. 지난해 세계 최초로 블록체인 폰 엑소더스(Exodus)1을 출시한 데 이어 이번에는 가격을 낮추고 비트코인 풀 노드를 지원하는 후속 스마트폰을 선보인다.

19일(현지시간) 암호화폐 전문매체 코인데스크 보도에 따르면 HTC는 이날 독일 베를린에서 열린 라이트닝 콘퍼런스에서 엑소더스 1s를 공개하며 “비트코인 풀 노드를 지원하는 최초의 스마트폰”이라고 밝혔다.

HTC의 필천(Phil Chen) 최고탈중앙화관리자(chief decentralized officer)는 성명에서 “풀 노드는 비트코인 네트워크의 회복력과 관련한 가장 중요한 요소”라며 “우리는 어떠한 이용자도 노드를 운영할 수 있도록 장벽을 낮췄다”고 밝혔다. 풀 노드란 블록체인의 데이터를 모두 가지고 있는 노드를 뜻한다.

또한 엑소더스 1s 스마트폰은 400GB 이상의 SD카드를 설치할 수 있다. 풀 비트코인 원장(full bitcoin ledger)를 저장할 수 있도록 데이터 용량을 늘릴 수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현재 풀 원장(full ledger)의 크기는 약 250GM에 해당된다. 이용자들이 암호화폐를 안전하게 보관할 수 있도록 하드웨어 월렛도 내장됐다.

저장공간은 4GM 램(RAM)과 63GB, 안드로이드 오레오 8.1로 운영된다.

이 스마트폰의 가격은 이전 블록체인 스마트폰 모델인 엑소더스1 가격의 3분의 1인 244달러(28만 7700 원)로 책정됐다.

HTC는 베를린 콘퍼런스에서 라이트닝 결제 네트워크를 이용해 엑소더스 1s 모델을 판매할 예정이다. 이후 독일, 그리스, 사우디 아라비아, 아랍에미리트 등 27개국에서 공개할 방침이다. 미국에서는 아직 판매 계획이 확정되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썸네일출처=셔터스톡 

이 게시물의 나머지 글 보러가기